사흘째 600명대...어제 신규 확진 634명 / YTN

0 Просмотры
Издатель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 연속 600명대를 기록했습니다.

또 1차 백신 접종을 마친 국민은 1,500만 명을 넘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종균 기자!

코로나19 유행이 좀처럼 진정되지 않고 있는데, 신규 확진 상황 전해주시죠.

[기자]
오늘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634명입니다.

사흘 연속 600명대를 기록했습니다.

감염경로는 국내 발생이 602명, 해외 유입이 32명입니다.

지역 감염은 수도권에 집중돼 있습니다.

서울 264명, 경기 179명, 인천 24명으로 수도권만 신규 환자가 467명입니다.

국내 발생의 76%에 이릅니다.

비수도권에선 부산 27명, 경남 17명, 울산 16명으로 경남권에서 지역 감염이 많았습니다.

이밖에 전남 17명, 강원 13명 등 전국 17개 시도 전역에서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1명 늘었고, 위중증 환자는 2명 늘어 총 143명입니다.

어제 하루 1차 백신 접종자는 3만여 명입니다.

1차 접종을 마친 국민은 1,500만 명을 넘어 전체 인구의 수준입니다.

또 어제 2차 접종자는 10만6천여 명입니다.

모두 452만여 명이 2차 접종까지 마쳤는데 전 국민의 수준입니다

다음 달부터는 완화된 거리 두기 개편안이 시행됩니다.

문제는 긴장감 완화로 인한 방역 누수입니다.

실제 최근 3주간 개별접촉 감염 비율이 , , 로 꾸준히 상승했습니다.

정부와 자치단체는 다음 달 1일부터 2주간 방역현장을 특별 점검하기로 했습니다.

더구나 기존 바이러스보다 전파력이 더 센 것으로 알려진 델타 변이 바이러스 감염이 국내에서도 꾸준히 나오고 있어서 방역 당국이 긴장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사회부에서 YTN 김종균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 [온라인 제보]

▶ 기사 원문 :
▶ 제보 하기 :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Категория
Смотреть комедии
Комментариев нет.